default_setNet1_2

복귀는 무슨, 르노 미국 시장에 관심 없다

기사승인 2017.11.22  14:57:13

공유
default_news_ad1
 
 
 

카를로스 콘 르노-닛산-미쓰비시 얼라이언스 CEO가 최근 불거진 르노 브랜드의 미국 시장 재 진출 여부에 대해 "관심이 없다"고 일축했다. 

곤 회장은 오토모티브 뉴스와의 인터뷰에서 "르노는 중국과 러시아의 신흥 시장에서 선두를 달리고 있다. 따라서 굳이  미국에서 경쟁 할 필요가 없다"고 말했다.

곤 회장은 "미국 시장 복귀는 생각하고 있지 않으며 향후에도 그럴 계획이 없다"며 "르노의 우선 순위는 중국과 러시아"라고 잘라 말했다. 

최정희 인턴기자 reporter@autoherald.co.kr

<저작권자 © 오토헤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